글 수 203
번호
제목
글쓴이
공지 이곳 여행기는 현지에서 기록한 여행기 입니다.(사진을 보시려면 윗 메뉴의 '국외여행'을 클릭하세요.)
박찬수
2006-08-18 19286
43 대만 여행기 1 정신없는 여행의 시작(타이중, 르웨탄, 둥푸 06.10.1)
박찬수
2006-10-04 3318
42 E4의 뒤죽박죽 몽골 여행기 13 힘겨운 귀환 (Amarbayasgalant Khild 8.10~12)
박찬수
2006-08-13 3718
41 E4의 뒤죽박죽 몽골 여행기 12 아름다운 호수에서 아름다운 사람들과의 만남 (흡수굴호수 8.6~9)
박찬수
2006-08-13 3299
40 E4의 뒤죽박죽 몽골 여행기 11 하얀 호수(White Lake)에서의 휴식 (Tsagann Nurr국립공원, 8.3~5)
박찬수
2006-08-07 2777
39 E4의 뒤죽박죽 몽골 여행기 10 13세기 세계의 중심지 카라코람(Kharkhorin, Tsetserleg 8.1~2)
박찬수
2006-08-07 3313
38 E4의 뒤죽박죽 몽골 여행기 9 다시 초원으로 (Arvaikheer 7.31)
박찬수
2006-08-01 3287
37 E4의 뒤죽박죽 몽골 여행기 8 사막의 캐러반이 되어 (Khongoryn Els 7.30)
박찬수
2006-08-01 2781
36 E4의 뒤죽박죽 몽골 여행기 7 잊을 수 없는 오아시스 만찬 (Yolyn Am, Bayanzag 7.29)
박찬수
2006-08-01 2782
35 E4의 뒤죽박죽 몽골 여행기 6 황량한 사막도시 (Dalanzadgad 7.28)
박찬수
2006-08-01 3209
34 E4의 뒤죽박죽 몽골 여행기 5 아름다운 사막과 우주쑈 (Tsagaan Suvraga 7.27)
박찬수
2006-07-28 3061
33 E4의 뒤죽박죽 몽골 여행기 4 자! 이제 고비사막으로.. (Sum Khokh Burd 7.26)
박찬수
2006-07-28 2832
32 E4의 뒤죽박죽 몽골 여행기 3 마지막 휴식 (울란바토르 7.25)
박찬수
2006-07-28 3077
31 E4의 뒤죽박죽 몽골 여행기 2 저 푸른 초원위에 몽골 기마병이 되어(테렐지 7.24)
박찬수
2006-07-25 3442
30 E4의 뒤죽박죽 몽골 탐험기 1 Hello Mongolia (울란바토르, 7.22~23)
박찬수
2006-07-25 2877
29 몽골 여행시작
박찬수
2006-07-21 3352
28 이란 여행기 7 야즈드, 테헤란(다시 일상속으로 06.2.3~5)
박찬수
2006-02-25 3466
27 이란 여행기 6 페르세폴리스(2500년 전 제국의 수도, 06.2.2)
박찬수
2006-02-07 3170
26 이란 여행기 5 쉬라즈(격양된 이란, 06.2.1)
박찬수
2006-02-07 3404
25 이란 여행기 4 밤(지진으로 사라진 도시, 새로운 친구들과의 만남 06.1.30~31)
박찬수
2006-02-02 3472
24 이란 여행기 3 자헤단, 쿠이카제(다시 동쪽으로, 섬위의 실크로드 도시를 가다. 06.1.28~29)
박찬수
2006-02-01 3327
목록
쓰기